하나님이 보이시는 것은 심판이 아니라 무한하신 긍휼 / “나를 불쌍히 여기소서”의 마음을 원하신다 / 우리가 바라볼 것은 ‘고쳐주심’이 아닌 하나님 자신

Seungho Synn

나를 하나님 같은 영화로운 모습으로 바꿔주시려 사람 몸을 입으셨다 / 하나님은 다 이루셨다. 땅에서 내가 이룰 차례다 / 하나님의 궁극적인 소원을 따라 주님 닮아가기를 힘써야 한다

Seungho Synn

믿음생활이란 하나님과 가까워지는 훈련 / 주님을 마음 중심에 모시고 있는 여부 / 아무리 하나님 곁을 떠났더라도 ‘돌아오기만’ 하면 기쁘게 품어주시고 관계를 회복시켜 주신다

Seungho Synn

감사는 조건 이전에 자세다. 나의 나됨을 바르게 인식하고 하나님의 하나님 되심을 바르게 인식함이 필수 / 감사는 내 마음을 드리는 것, 감사가 거듭되면서 사랑의 고백으로 이어진다

Seungho Synn

믿음의 세계는 현실 세계와 전혀 다른 세계다 / ‘믿음으로 산다’는 것은 믿음의 세계 안으로 들어서는 것 / 믿음의 세계 안에서야 하나님을 체험하고 진정한 자유와 평안을 누린다

Seungho Synn

하나님의 구원은 ‘율법’으로 시작해서 ‘은혜’로 성취된다 / 내 자신과 남을 대하여 율법을 적용하는가 은혜를 적용하는가 / 나를 받아줄 수 있어야 남도 받을 수 있다

Seungho Synn